햇볕이 정겨운 완연한 봄날씨다.

아침에 석대꽃시장에서 몇 종류의 봄꽃을 샀다.

 

수선화

 

튤립

 

꽃 양귀비 

 

아네모네

 

거실 창가에서 꽃을 감상한 후 꽃이 지면 옥상화단에 이식 예정

새로 바닥 방수를 한 옥상화단

 

만개한 산수유꽃과 매화

 

올해도 어김없이 꽃을 피운 부겐빌레아( 종이꽃이라고도 하는 열대지방 꽃)

 

화분ㅇ[ 이식한 아네모네

군자란 꽃대

다육식물의 별같은 신기한 모양의 꽃

30여년 전 선운사 동백숲에서 주워온 씨앗이 자라 꽃망울을 맺다.

배꽃 --- 올해는 배가 열릴런지??

 

배산의 벚나무 군락지에도 꽃이 만개했다.

고양이 먹이를 노리는 비둘기의 배설물 때문에 골치를 앓다 주차장 지붕을 씌움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사화와 꽃무릇  (0) 2022.09.14
아마릴리스의 개화과정  (0) 2022.05.29
옥상화단의 예쁜꽃  (0) 2022.05.11
옥상화단의 현황  (0) 2022.04.08
보면 기분 좋은 꽃  (0) 2022.03.30
옥상화단의 매화  (0) 2022.02.17
꽃무릇  (0) 2021.09.18
옥상화단의 백련과 상사화  (0) 2021.08.14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