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의 나팔(Angel's Trumphet)꽃은

가지과에 속하는 유독성 식물로 관상용으로 많이 재배되며, 

각각 월광화, 만다라화 등 다양한 이름과 종류가 있다. 

 

혹독한 추위에 줄기가 고사했으나 봄이 되자

뿌리에서 튼실한 새순이 돋아 첫물의 꽃이 개화하다.

 

 

작년에 입양한 대봉감 묘목이 고사하려고 해 큰 화분에 옮겨 심었더니

새순이 기세 좋게 나와 기쁨을 선사했다.

 

능소화가 딱 한송이 핀 후 나머지 꽃봉오리들은 피지않고 낙화하고 말았다.

거름이 부족한 탓인 것 같다.

 

만개시기가 지난 수국

 

21. 05. 31에 수확한 앵두와 매실  

복잡하고 어려운 가정사로

한달 넘게 포스팅하지 못함을 송구스럽게 여깁니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면 기분 좋은 꽃  (0) 2022.03.30
봄꽃 입양과 옥상화단  (0) 2022.03.12
옥상화단의 매화  (0) 2022.02.17
꽃무릇  (0) 2021.09.18
옥상화단의 백련과 상사화  (0) 2021.08.14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옥상화단의 초여름 꽃  (0) 2021.05.08
4월 초의 옥상화단  (0) 2021.04.06
옥상화단의 봄꽃  (0) 2021.03.2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