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7. 23(목) 21: 00 ~ 22: 20에

번개와 천둥을 동반한 시간당 83 mm,

3시간에 200mm가 넘는 물폭탄으로

온천천이 올해 들어 3번째로 홍수로 인해 범람했다. 

잠수교인 우정교 위를 교량 흔적도 남기지 않고 유유히 흘러가는 흙탕물

고수부지 위로  2m 이상 높아진 수위

 

가장 하류에 있는 안락교 부근

 

2020. 07. 24. 06시에 본 수마가 핥키고 간 흔적들.

피해가 심한 우정교의 처참한 모습들

운동기구에 수마가 남기고 간 흔적과 떠내려온 커다란 화강암

 

아침 햇살에 눈부신 풍경과 수마를 이기고 원상을 회복한 바바추

연산교 아래 위험방지 기둥에 걸린 쓰레기 -- 고수부지에서 거의 2m 높이쯤 된다.

 

연안교에서 연산교 사이에 조성돼 있는 왜성해바라기 밭이 초토화 되었다.

 

온천천에서 가장 아랫쪽에 있는 안락교 부근

 

세병교 아래 농구장의 파괴된 철망과 나무에 뒤엉킨 쓰레기

-- 수위가 고수부지보다 2m 정도 높았음을 보여준다.

 홍수 쓰레기를 잔뜩 뒤집어 쓴 생명력 강한 한 두송이 핀 왜성해바라기

 

올해 장마는 유난히 집중호우가 잦아 산 절개지가 많은 부산에는

산 사태등 위험으로부터 안전을 지켜야 하는 어려움이 많은 곳이다.

저지대와 지하차도 침수, 산사태와 축대붕괴등 피해는 물론

3명이 사망하고 상댱수가 부상 당하는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생활 사진 > 온천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사한 자연의 축제 --- 온천천 벚꽃  (0) 2021.03.22
온천천의 초봄  (0) 2021.03.12
일찍 개화한 분홍 벚꽃  (0) 2021.02.28
온천천 (수영강) 풍경과 새  (0) 2021.02.06
온천천 4번째 범람  (0) 2020.08.07
온천천 박각시 나방  (0) 2020.07.21
온천천 범람  (0) 2020.07.10
끈질긴 새명력  (0) 2020.05.05
지는 벚꽃과 왜가리의 비상  (0) 2020.04.07
만개한 온천천 벚꽃  (0) 2020.04.01

2020. 07. 10. 부산지방의 집중호우로

올해 두번째로 온천천이 범람했다.

유채꽃 후속으로 심은 왜성 해바라기가

홍수에 다 쓸려가 대체식물을 심어야 할것 같다.

                                       잠수교인 우정교가 홍수에 잠겼다.

                        연산 한양아파트 뒷편 체력단련 기구가 홍수에 잠겼다.

                                                              연산교 부근

 

                                                             안락교 부근

 

시간이 잠시 흐르자 수량이 줄어 이내 모습을 드러내는 우정교

고수부지가 1m 정도 잠겼다가 물이 빠진 후,  왜성해바라기가 쓰러진 모습 

며칠 후 거의 원상으로 회복된 모습

흑탕물을 뒤집어 쓴 흔적이 뚜렷한 꽃봉오리

2020 .07. 23 해바라기 꽃밭에 한 두송이의 꽃이 피다.

 

'생활 사진 > 온천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찍 개화한 분홍 벚꽃  (0) 2021.02.28
온천천 (수영강) 풍경과 새  (0) 2021.02.06
온천천 4번째 범람  (0) 2020.08.07
온천천 3번째 범람  (0) 2020.07.23
온천천 박각시 나방  (0) 2020.07.21
끈질긴 새명력  (0) 2020.05.05
지는 벚꽃과 왜가리의 비상  (0) 2020.04.07
만개한 온천천 벚꽃  (0) 2020.04.01
온천천 벚꽃시즌 야경  (0) 2020.03.31
온천천의 봄 풍경  (0) 2020.03.23

왜성 해바라기

아내가 받아온 왜성 해바라기 씨앗이 발아하고 자라 꽃을 피웠다.

 

 

살구

05. 04. 한창 속살을 채워가는 살구의 모습

 

 

06. 22. 며칠 있으면 수확해 상큼한 맛을 볼 수 있는

살구가 한창 노란색으로 익어가고 있다.

 

이식으로 인해 딱 한송이만 개화한 수국.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무릇 선홍색 꽃이 피다.  (0) 2020.09.17
늦게 핀 백련  (0) 2020.08.18
상사화  (0) 2020.07.21
살구 수확  (0) 2020.06.28
백련꽃 개화  (0) 2020.06.26
해바라기 꽃 외  (0) 2020.06.05
청매실과 앵두 수확  (0) 2020.06.03
앵두와 초롱꽃  (0) 2020.05.29
아마릴리스  (0) 2020.05.22
봄비 온 뒷날의 옥상화단  (0) 2020.05.04

철새였으나 현재는 텃새로 변한 왜가리가

온천천 세병교에서 연안교까지 약 500m 거리에서

10여 수가 먹이사냥을 하는 모습이 관찰된다.

휴대폰으로 촬영한 후 트리밍(사진절단)한 사진이라 화질이 좋지 않음

안진초교 앞 온천전 징검다리 부근의 왜가리는 쉽게 날아가지 않는다.

유채꽃 후속으로 심은 왜성 해바라기가 홍수로 초토화되었으나

겨우 살아남은 한그루에 꽃이 피었다.ㅣ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