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합천과 산청을 경계짓는 황매산은

우리나라 3대 철쭉군락지 중의 한곳이다.

4월 말경부터 5월 초순까지 절정인 철쭉꽃이

온 산을 붉게 물들이는 장관을 연출한다.

 

은행나무주차장에서 정상주차장 가는 길에 본 철쭉과 황매산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정상주차장과 관광휴게소

제2 군락지의 철쭉

 

 

 

 

철쭉군락지를 넓히기 위해 잡목을 베고 철쭉나무를 심었다.

 

2층에 전망대가 마련된 산불감시초소와 전망대에서 본 풍경

 

산청군 쪽에 있는 황매산성의 망루

황매산 정상에 오르는 데크계단길

산청군 쪽 철쭉과 오르는 길

드넓은 억새군락지에 새순이 돋아나고 있다.

군락지에서 본 작고 귀여운 야생화

코로나 19로 인해 2020, 21년 철쭉제가 열리지 못해

아쉬움이 더해 안타까운 심정이나

그래도 주차장 가는 길이 정체를 빚었다.

감염병이 우리 땅에서 자취를 감추는 날이  하루 속히 오기를 기원해 본다.

 

 

'국내여행 사진 > 국내 테마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화강국가정원의 가을  (0) 2021.10.24
태화강 국가정원  (0) 2021.05.23
정관어린이도서관 장미정원  (0) 2021.05.14
정관 구목정공원의 장미  (0) 2021.05.14
합천댐  (0) 2021.05.07
황매산 철쭉  (0) 2021.05.07
초겨울의 주왕산국립공원  (0) 2020.11.12
초겨울의 주산지  (0) 2020.11.11
통도사의 가을  (0) 2020.11.06
태화강 국가정원  (0) 2020.05.20
울산대공원 장미원  (0) 2020.05.20

완연한 봄이 되자 옥상화단의 여러 종류의 꽃들이

저마다 독특한 모습과 색깔과 향기를 자랑한다.

 

                         길이가 1.5cm 정도인 둥굴레꽃

 

사시사철 꽃을 볼 수 있는 꽃기린

 

올해 처음으로 꽃 피울 준비를 하는 엔젤트럼펫

---1년에 5~6번쯤 꽃을 피운다.

 

순백의 향기로운 라일락

 

한 달 이상 꽃을 볼수 있는 신비디움

 

꽃 색이 고상한 철쭉 (영어명: royal azaleas, 아자리아)

 

석대 꽃시장에서 매입한 모란의 연분홍 꽃봉오리

 

하루가 지나자 곧 봉오리가 터질 것 같다.

 

꽃이 화려한 군자란

 

매실이 속살을 채우며 부지런히 자란다.

 

주령주렁 많이 달린 살구도 매실 못지 않게 잘 자란다.

 

인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새잎이 난 담쟁이 덩쿨

도시에 살면서도 자연의 향기와 숨결을 느끼며 사는 것도 

행복 중 하나라고 생각하며 생활합니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앵두와 초롱꽃  (0) 2020.05.29
아마릴리스  (0) 2020.05.22
봄비 온 뒷날의 옥상화단  (0) 2020.05.04
늦은 봄 옥상화단의 꽃  (0) 2020.05.01
옥상화단 봄의 끝자락  (0) 2020.04.18
옥상화단의 봄꽃 3  (0) 2020.04.11
옥상화단의 봄꽃 (2)  (0) 2020.04.05
옥상 화단  (0) 2020.03.26
옥상화단의 봄  (0) 2020.03.22
옥상화단의 봄소식  (0) 2020.03.16
만개한 산수유  (0) 2020.03.0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