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젯밤에 이슬비가 내린 후

아침 햇살이 퍼지기 전에 안개가 짙게 끼었다.

 

바람이 없어  온천천 수면에 거울같은 반영이 니타나다.

 

연제구청이 만든 크리스마스 장식이 코로나 19의 대유행으로 야간 조명을 할 수 없게 됐다.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월초닷새 송정 일출  (0) 2021.02.16
만개한 매화  (0) 2021.02.12
연화리 소나무 일출  (0) 2021.01.12
진하 명선도 일출  (0) 2021.01.08
신축년 새해 첫날 일출  (0) 2021.01.01
안개 낀 아침과 온천천  (0) 2020.12.28
서암포구 젖병등대 일출  (0) 2020.11.30
칠암포구 일출  (0) 2020.11.29
송도용궁구름다리  (0) 2020.11.25
가을 정취 짙은 범어사  (0) 2020.11.19
송정 해변의 일출  (0) 2020.11.1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