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까지 부산 기장군 장안읍의 장안사 입구 마을에는

1,300여년이나 된 마을 수호목(당상나무) 주변에 연꽃밭이 있었다.

 

그런데, 올해는 연꽃밭은 사라지고 논에 벼가 자라고 있었는데

주변의 이야기로는 개인소유지라 수익을 얻기 위해 연 대신 벼를 심었다고 한다.

 

어쩔수 없이 차를 돌려 정관과 철마를 잇는 옛도로인  곰내재 고갯길을 넘어

곰내재 자연공원 연꽃밭 연꽃을 감상하였다.

 

 

 

곰내재 연밭은 위에 수련밭이 있고, 아래에 홍련과 백련밭이 있으며,

올해에는 오른쪽에 해바라기 꽃밭도 만들어 놓아 보기가 좋았다.

 

 

 

수련밭에 하얀 수련이 노란 꽃술을 자랑하며 예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오른쪽에는 키 낮은 해바라기들에 예쁘게 피어 눈길이 간다. 

 

 

 

 

홍련의 꽃봉오리와 꽃송이, 연밥

 

 

새색시처럼 고운 홍련의 아름다운 자태

 

 

'생활 사진 > 식물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작 선인장 꽃 외  (0) 2017.05.16
황령산 진달래  (0) 2017.03.30
2107년 3월 하순의 온천천 벚꽃  (0) 2017.03.29
봄의 전령 산수유  (0) 2017.03.03
원동 매화  (0) 2017.02.24
홍매화  (0) 2017.02.19
매화 개화  (0) 2017.02.03
곰내재 연꽃  (0) 2016.07.25
경주 월지 연꽃 구경  (0) 2016.07.19
옥상정원의 능소화  (0) 2016.07.08
옥상정원의 초여름  (0) 2016.05.05
Posted by Theodor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개발이라는 미명아래 찢기고 있는 조물주의 빼어난 창의력으로 창조된 자연풍광을 그대로 보존하려는 의지와 노력이 필요한 시대입니다. 모습 그대로를 사진으로 남기는 작업을 하고자 합니다.
Theodor

공지사항

Yesterday139
Today53
Total177,101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