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상사화

생활 사진/옥상화단

by Theodor 2020. 7. 21. 09:24

본문

화분에서 화단으로 옮겨 심은 상사화가

6춸초 쯤 잎이 시들어 없어진 다음 

드디어 꽃대가 올라오고 있다.

 

 

2020. 07. 23. 호우가 내린 뒷날 활짝 개화한 상사화

 

무궁화도 은은한 색깔을 자랑하며 예쁘게 피었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완연한 봄  (0) 2021.02.20
매화와 산수유꽃  (0) 2021.02.16
봄의 화신  (0) 2021.02.11
꽃무릇 선홍색 꽃이 피다.  (0) 2020.09.17
늦게 핀 백련  (0) 2020.08.18
상사화  (0) 2020.07.21
살구 수확  (0) 2020.06.28
백련꽃 개화  (0) 2020.06.26
헤바라기와 살구  (0) 2020.06.15
해바라기 꽃 외  (0) 2020.06.05
청매실과 앵두 수확  (0) 2020.06.03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