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화를 준비 중인 옥상화단의 매화

 

고층 아파트에 가려 오전에 햇볕을 받지 못해 개화가 늦어지는 것 같다.

개화한 매화의  자태가 고고하다.

 

 개화를 위한  꽃봉오리가 맺힌 홍매화

금방이라도 꽃잎을 터뜨릴 것 같은 홍매화

매화와 홍매화의 근접촬영 사진

 

늦가을에 새잎이 돋아 추위를 이기고 자란 꽃무릇

6월 말쯤 잎이 시들고 30cm 정도의 꽃대에 4-8장의 진분홍 꽃이 피며 작은 상사화라고도 한다.

 

늦겨울에 새싹이 돋아나는 상사화

무성하게 자란  잎은 6월 말께 말라 죽은 후 7월 말께 60cm 자란 꽃대에 4,6개의 연분홍 꽃이 핀다. 

 

냉방 온실에서 겨울을 지낸 강낭콩이 계속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는다.

 

성장세 좋은 다육식물의 꽃

 

아름을 알수 없는 다육이의 분홍색 예쁜꽃

 

산수유 작은  꽃봉오리가 귀엽다.

 

코로나 19 확진자 수가 2월 17일 0시 기준 1일 90,435명이고, 

누계 1,552,843명으로 30여명에 1명 꼴로 감염되고 있으며

앞으로  감염증가세가 폭증하리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라

국가적인 재앙을 불러오지 않을까 걱정이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마릴리스의 개화과정  (0) 2022.05.29
옥상화단의 예쁜꽃  (0) 2022.05.11
옥상화단의 현황  (0) 2022.04.08
보면 기분 좋은 꽃  (0) 2022.03.30
봄꽃 입양과 옥상화단  (0) 2022.03.12
옥상화단의 매화  (0) 2022.02.17
꽃무릇  (0) 2021.09.18
옥상화단의 백련과 상사화  (0) 2021.08.14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따뜻한 봄기운이 짙어지자

옥상화단의 식물들도 나름대로 봄을   맞이하고 있다.

 

순백의 라일락꽃에는 소박함이 뭍어있다. 

 

흰색의 배꽃 ---올해는 배가 열리려나??

 

해마다 어김없이 군자란과 신비디움 꽃대가 올라온다.

 

작년에 입양한 조팝나무에 순백의 작ㅡㄴ 꽃들이 피었다.

돌단풍 꽃도 귀엽다.

 

지은 상사화고도 하는 꽃무릇(석산) 상사화의 싱그런 잎 ---5월 말쯤 잎이 시들고 

상사화는 7월 말경 분홍색 꽃이, 꽃무릇은 추석때 쯤 주홍색 꽃이 핀다.

 

창포의 새잎이 기세좋게 자란다.

튼 화분에 심은 개량종 동백이 한창 개화 중이다.

 

앵두꽃

 

아자리아 (철쭉) 꽃봉오리

 

매발톱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옥상화단의 초여름 꽃  (0) 2021.05.08
4월 초의 옥상화단  (0) 2021.04.06
옥상화단의 봄꽃  (0) 2021.03.25
화사한 봄꽃  (0) 2021.02.25
완연한 봄  (0) 2021.02.20
매화와 산수유꽃  (0) 2021.02.16
봄의 화신  (0) 2021.02.11
꽃무릇 선홍색 꽃이 피다.  (0) 2020.09.17

작은 상사화로도 알려진 꽃무릇 (석산) 이

올해도 제철에 어김없이 선홍색 꽃을 피웠다.

 

옥상화단의 꽃무릇이 2곳에서 피었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상화단의 봄꽃  (0) 2021.03.25
화사한 봄꽃  (0) 2021.02.25
완연한 봄  (0) 2021.02.20
매화와 산수유꽃  (0) 2021.02.16
봄의 화신  (0) 2021.02.11
꽃무릇 선홍색 꽃이 피다.  (0) 2020.09.17
늦게 핀 백련  (0) 2020.08.18
상사화  (0) 2020.07.21
살구 수확  (0) 2020.06.28
백련꽃 개화  (0) 2020.06.26
헤바라기와 살구  (0) 2020.06.15

태풍타파의 거센바람에도 떨어지지 않은 석류

옥상화단에 핀 꽃무릇

옥상 화단에 피기 시작한 꽃무릇

앞의 사진보다 2일 후의 사진들

진홍색에 구조가 오묘한 꽃무릇--만개한 꽃과 개화를 시작한 꽃

 

 

봉선화

 

7산회 자연탐방 어린이대공원 전망대에서 본  본 성지곡 수원지와 시가지

 

함양군 천년 숲 상림공원에 가을의 전령 붉은 꽃무릇이 만개했다.

이번 주(15~21일) 함양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꽃무릇은 특별한 힐링 경험을 할 수 있다.


상림 숲은 신라말 고운 최치원 선생이 함양군수로 재직할 당시

홍수예방을 위해 조성한 인공림이며  선생의 애민정신과

역사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아름다운 곳이다.

특히 9월 중순부터 상림공원 19만8000㎡ 면적에 만개한 꽃무릇이 장관을 이루며

천년 숲과 어우러져 방문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꽃무릇은 석산화(石蒜花), 작은 상상화라고 하며  상사화와 같이 잎과 꽃이

만나지 못하는데서 꽃말이 '이룰 수 없는 사랑' 이다

 

천년 숲 상림공원의 꽃무릇은 푸른 숲을  붉은 융단을 깐 것 같은

선명한 빨간색이 유난히 아름답다.


상림공원 입구 모습

 

활엽수 아래 붉은 융단을 깔아 놓은 것을 연상시키는 꽃무릇 군락지

함화루와 마시지는 못하나 손발을 씻을 수 있는 물

 

파평 윤씨 화수정

물레방아로 가는 길 상림 숲과 반대쪽의 연밭

 

상림 숲 속의 여울

 

사운정과 군수였던 최치원 선생의 공덕비

만개한 꽃과 아직 꽃잎이 피지 않은 꽃

 

물레방아를 형상화한 공중화장실

 

꽃밭

 

산삼축제장

산삼축제장 축원등과 깃

 

꽃이 다 진 백련밭과 수련지

늦게 개화하는 수련

 

잎의 지름이 1m가 넘는 빅토리아 연

 

부산 연제구 연산동에 둘러싸인 배산은 시민들의 산책로로 사랑받는 곳이다.

7산회 친구들과 배산 중턱의 숲길을 걸었다. 


연산동 고분군


시인 김영랑의 시비



숲속에 핀 꽃무릇(석산, 작은 상사화)


꽃무릇

옥상 정원에 꽃무릇 (석산 또는 작은 상사화로도 불림) 이 

고운 자태를 자랑하고 있다.

꽃봉오리가 맺은 꽃무릇


만개한 꽃무릇

우리나라에는 변산반도의 선운사와 전남 영암의 칠갑산, 경남 함양 상림의 꽃무릇이 유명하다.

만개한지 4~5일 후에 시들기 시작하는 꽃무릇

금관화

작은 꽃에 비해 익은 큰 씨앗주머니에 터지면 

깃털달린 씨앗들이 사방으로 퍼져 발아하여 종족을 보전하는

생명력이 강한 꽃이다. 


꽃 하나의 크기는 1cm 이내의 작은 꽃으로

붉은 색 꽃잎 안에 노란색 속 꽃잎과 암,수술이 마치 금관 모양을 하고 있어 붙여진 이름이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년 온천천 벚꽃  (0) 2018.03.29
봄과 산수유꽃  (0) 2018.03.11
2018년 봄소식 --매화와 산수유  (0) 2018.03.02
평화공원 국화전시회  (0) 2017.11.16
옥상정원의 꽃--늦여름에 핀 배꽃, 금관화, 천사의 나팔꽃  (0) 2017.09.30
꽃무릇  (0) 2017.09.16
상사화  (0) 2017.07.31
곰내재 연꽃밭  (0) 2017.07.08
경주 월지 연꽃  (0) 2017.06.27
한 여름 옥상정원에 핀 꽃  (0) 2017.06.22
아마릴리스  (0) 2017.05.2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