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 이른 더위에 미세먼지와 황사까지 기승을 부리지만

옥상 화단의 꽃들은 자연의 섭리에 따라 

나름의 자태를 뽐내며 피는 모습이 아름답다.

 

연분홍 색깔의 아자리아(철쭉)

 

겨울 추위를 이겨내고 핀 선분홍색의 다알리아꽃

 

긴기아란

 

붉은색의 커다란 꽃이 피는 아마릴리스

화려한 꽃을 자랑하는 공작선인장 꽃봉오리

 

이름을 알수 없는 다육식물의 예쁜 꽃

 

사랑초 꽃

 

먄개를 시작하는 아마릴리스

 

속살을 살찌워가는. 매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무릇  (0) 2021.09.18
옥상화단의 백련과 상사화  (0) 2021.08.14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옥상화단의 초여름 꽃  (0) 2021.05.08
4월 초의 옥상화단  (0) 2021.04.06
옥상화단의 봄꽃  (0) 2021.03.25
화사한 봄꽃  (0) 2021.02.25
완연한 봄  (0) 2021.02.20
매화와 산수유꽃  (0) 2021.02.16

온천천 카페거리 앞 데크 보행로에 있는

벚나무 공이에서 매서운 겨울추위를 견디고

자란 꽃잔디(사랑초)의 질긴 새명력에서

모진 삶도 인내하고 노력하며 과감히 돌파하는 법을

배워야 하지 않을까??

 

가지를 잘라낸 곳에 생긴 공이에 바람에 날아온 흙에 사랑초 씨앗이 날아와 싹을 틔워 

추위를 이기고 예쁜 꽃을 피운 것이 한 편의 순애보를 보는 것 같다.

 

갈라진 가지 틈새에도 어김없이 사랑초가 자란다. 

올해에는 비록 꽃은 피지 않았으나 내년에는.......

 

5월 초 싱그러운 온천천

올해 온천천 군데군데에는 꽃잔디 자생지가 조성되었다.

 

'생활 사진 > 온천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온천천 (수영강) 풍경과 새  (0) 2021.02.06
온천천 4번째 범람  (0) 2020.08.07
온천천 3번째 범람  (0) 2020.07.23
온천천 박각시 나방  (0) 2020.07.21
온천천 범람  (0) 2020.07.10
끈질긴 새명력  (0) 2020.05.05
지는 벚꽃과 왜가리의 비상  (0) 2020.04.07
만개한 온천천 벚꽃  (0) 2020.04.01
온천천 벚꽃시즌 야경  (0) 2020.03.31
온천천의 봄 풍경  (0) 2020.03.23
온천천에 찾아온 봄  (0) 2020.03.2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