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월 초닷새( '22. 02. 05) 새벽 맑은 하늘을 보고

송정해수욕장으로 나갔다.

역시나 동편 수평선 위로 해운이 짙어

멋진 일출을 감상할 수는 없었다.

 

일출 전 여명 아래 서핑보드를 타는 마니아들

 

짙은 해운 중간에서 일출이 이루어지다.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개한 충렬사 매화  (0) 2022.02.24
서암포구 젖병등대 일출  (0) 2022.02.21
충렬사의 아름다운 매화  (0) 2022.02.20
충렬사 그리고 매화  (0) 2022.02.12
연화리 소나무 일출  (0) 2022.02.06
정월 초닷새 송정일출  (0) 2022.02.05
정월 초이틀 송정 일출  (0) 2022.02.02
신축년 마지막날 다대포 일몰  (0) 2022.01.31
좌수영교와 봄의 전령인 매화  (0) 2022.01.30
봄의 전령 매화 화신  (0) 2022.01.24
동래의 고적 -- 송공단  (0) 2022.01.0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