령산 정상 북쪽 비탈에는 규모는 작지만 

선홍색 예쁜 진달래 꽃 군락지가 있다.

진달래꽃이 만개했으리라는 기대를 가지고 찾았으나,

 일찍 개화한 꽃과 아직 꽃봉오리인 진달래가 섞여 있어,

앞으로 1주일 정도 지나야 만개할 것 같다.



갖 피어나는 꽃과 봉오리 맺은 꽃이 공존하고 있다.


활짝 핀 진달래 뒤로 보이는 시가지


공중파 TV 황령산 송신탑

금련산 이통통신 중계탑과 뒤에 보이는 장산

04. 08, 진달래가 만개한 황령산



연제구와 동래구의 중심부--가운데 파란 색의 야구장이 보임.


남구 못골과 멀리 메트로시티와 이기대, 오른쪽이 대연동이다.

미세 먼지가 심해 영도와 북항대교가 뿌옇게 보인다.

새로 세운 정상 표지석

정상 부근의 전망대 아래에 있는 카페.



봉수대에서 본 국제금융센터 부근의 시가지.

가운데 흙이 희미하게 보이는 시민공원과 백양산


생강나무 꽃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곰내재 연꽃밭  (0) 2017.07.08
경주 월지 연꽃  (0) 2017.06.27
한 여름 옥상정원에 핀 꽃  (0) 2017.06.22
아마릴리스  (0) 2017.05.27
공작 선인장 꽃 외  (0) 2017.05.16
황령산 진달래  (0) 2017.03.30
2107년 3월 하순의 온천천 벚꽃  (0) 2017.03.29
봄의 전령 산수유  (0) 2017.03.03
원동 매화  (0) 2017.02.24
홍매화  (0) 2017.02.19
매화 개화  (0) 2017.02.0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