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2014 터키,그리스 성지순례여행(5)--카파도키아 괴레메 ​

본문

카파도키아 괴레메

카파도키아에서 괴레메 여행의 시작점이 되는 괴레메 야외박물관

(Open Air Museum)은 4세기부터 이 지역의 독특한 기암괴석을

 

파내 만들어진 교회와 수도원이 모여있는 곳이다.

말 그대로 열려 있는 박물관이 되어 버린 것이다. 

이곳에서는 박해를 피해온 수도사들이 살던 집과 


30여 개가 넘는 교회들을 볼 수 있다.

 

교회마다 비잔틴의 영향을 받은 벽화를 볼 수

있는데 오랜 시간이 지나면서 많이 훼손되었지만,


 동굴에 빛이 들어가지 않는 곳은 보존 상태가 좋은 벽화도 남아있다.

 

 

버섯바위들로 이루어진 지형을 지나 괴레메로 이동 증 촬영한 차창 사진들



 

 괴레메 언덕의 바위들의 속을 파내어 조성되어 있는 암굴 교회들


  

큰 바위들이 하나의 독립교회다




< 계곡의 교회들 창 옆에 3개의 구멍이 있는데 비둘기를 길러 단백질을 공급받고

비둘기 알은 벽화를 그리는 안료의 원료로 사용했다고 한다>
















카파도키아 전체를 전망할 수 있는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비경

 

 

 

전망대 매점의 고양이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