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륜대 순교자 성지는 부산에서 순교하신 8분의 '부산 순교자 묘소'와

한국 순교 성인 103위중 26위의 유해를 안치한 '순교자 성당이 있다.

 

 부산에서는 1860년 병인박해에 이어 1868 무진년 8월 4일(양력 9월 20일)

동래 지역의 회장이었던 이정식 요한과 그의 가족들,

그리고 이정식의 대자 양재현 마르티노를 비롯하여

함께 옥에 갇혔던 여덟 분의 신자들이

수영 장대에서 군문효수의 극형을 받고 순교하였다.

 

그 후 명장동(동래구 명장동 산 96)에 묻혀 있던 

이정식 요한 회장의 가족 네 분의 무덤만이 조사 확인되어,

1977년 9월 19일 이곳으로 이장하여 '부산 순교자 묘소'로 꾸몄다.

현재에는 네 분의 무덤 외에 다른 네 분의 무덤이 가묘로 단장되어 있으며,

특히 이정식 요한과 양재현 마르티노는

2014년 8월 16일 복자 품에 올랐으며

언젠가는 부산 교구의 성인으로 공경을 받게 될 것이다.

1982년 9월에 개관된 '한국 순교자 기념관'이 2009년 3월부터

1종 전문 박물관으로 승격되어 순교자들의 유물과 자료들을 전시하고 있다.

부산교구는 2013년 수녀회로부터 관리 권한을 넘겨받아

'오륜대 순교자 성지'로 명명하고 새롭게 성지 정비 사업을 시작하였다

 

 

 

 

 

 

 

십자가의 길이 끝나는 곳의 야외미사장의 제대 뒷편의 성모동굴

야외미사장 옆에서 자리를 잡고있는 길고양이

성부자상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전국이 혼돈이 빠진 이 시기에

가까운 성지를 찾아가 기도하며 위안을 찾는 것도 다행이다. 

 

 

 

토종 목단 (모란) 묘목

 

대봉 감나무 묘목 (구매가 45,000원)

 

아내가 좋아하는 다육이를 비롯한 작은 식물들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전파로

나라 전체가 멘붕에 빠졋다.

03. 02. 00시 현재 확진자가 4,212명,

사망자가 22명에 이르고

유증상자는 수 만명으로 추정된다.

 

하루 빨리 이 악몽에서 벗어나기를 기원한다.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으로 전국이 혼란스러우나

온천천은 자연의 법칙에 순응해 새봄맞이 준비가 한창이다,

 

화려한 벚꽃 잔치를 벌이기 위해 작은 꽃눈을 준비 중인 온천천 양안의 볒나무들

 

무엇이 그리 성급한지 꽃이 만개한 벚나무

활짝 핀 벚꽃에 직박구리들이 날아와 신나게 놀고았다.

 

 

연산교 교각 아래에 왜가리, 중대백로, 갈매기들이 모여있다.

 

부리와 발이 검고 온몸이 백색인 철새에서 텃새로 변한 중대백로가 먹이사냥 중이다

 

뒤통수에 멋진 댕기머리를 한 우아한 자태의 왜가리

 

벚나무 가지 벌어진 틈새의 크로바가 겨울 추위를 견뎌내다. 

 

예년보다 높은 기온에 다른해보다 가의 1달쯤 빨리 개화한 유채꽃

 

동래방문 환영 선전 시설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관광 관련 산업이 가징 타격이 크다.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황령산 진달래  (0) 2020.03.26
연화리 소나무 일출  (0) 2020.03.21
고려제강 F 1963  (0) 2020.03.15
황령산의 초봄  (0) 2020.03.15
밤어사 부속 암자들  (0) 2020.03.07
온천천의 봄맞이 준비  (0) 2020.02.26
2020. 02. 21(금) 아침 송정 해변 오메가 일출  (0) 2020.02.23
경자년 정월 대보름 달  (0) 2020.02.08
대보름날 송정포구 일출  (0) 2020.02.08
2020년 02월 첫날 송정일출  (0) 2020.02.01
경자년 새해인사  (0) 2020.01.25

모든 자연과 생물은  자연법칙에 순응하며 살아간다.

하지만 인간은 자연과 자원을 이용 한다면서

하나 뿐인 지구 파괴 행위에 서슴치 않는다

이번의 코로나 19의 만연은 자연환경의 인간에 대한 경종이 아닐까?

 

옥상 정원에 핀 향기로운 봄의 전령인 매화꽃

 

홍매화도 화사한 자태를 뽐낸다.

 

 

산수유도 꽃망울을 맺고......

 

몇년 전 입양한 신비디움은 해마다 꽃대를 낸다.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인해 멘붕에 빠진 한국

02, 25 정오 현재로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신자 900여명,

사망 8명, 의심환자가 1만명을 넘어 나라가 온통 멘붕에 빠졌다.

 

이 난관을 슬기롭게 이겨야 할텐데

자가격리 의심환자들이 거리를 활보하여  

바이러스를 퍼뜨려 지역사회를 어렵게 하고 있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상화단의 봄꽃 (2)  (0) 2020.04.05
옥상 화단  (0) 2020.03.26
옥상화단의 봄  (0) 2020.03.22
옥상화단의 봄소식  (0) 2020.03.16
만개한 산수유  (0) 2020.03.06
매화꽃은 봄향기를 내 품지만.....  (0) 2020.02.25
봄의 전령 매화개화  (0) 2020.01.31
옥상화단의 늦가을  (0) 2019.11.07
상사화와 문주란  (0) 2019.07.23
옥상정원 상사화  (0) 2019.07.19
온천천의 한여름 꽃  (0) 2019.07.1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