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사진/옥상화단

옥상화단의 봄꽃

Theodor 2021. 3. 25. 16:38

따뜻한 봄기운이 짙어지자

옥상화단의 식물들도 나름대로 봄을   맞이하고 있다.

 

순백의 라일락꽃에는 소박함이 뭍어있다. 

 

흰색의 배꽃 ---올해는 배가 열리려나??

 

해마다 어김없이 군자란과 신비디움 꽃대가 올라온다.

 

작년에 입양한 조팝나무에 순백의 작ㅡㄴ 꽃들이 피었다.

돌단풍 꽃도 귀엽다.

 

지은 상사화고도 하는 꽃무릇(석산) 상사화의 싱그런 잎 ---5월 말쯤 잎이 시들고 

상사화는 7월 말경 분홍색 꽃이, 꽃무릇은 추석때 쯤 주홍색 꽃이 핀다.

 

창포의 새잎이 기세좋게 자란다.

튼 화분에 심은 개량종 동백이 한창 개화 중이다.

 

앵두꽃

 

아자리아 (철쭉) 꽃봉오리

 

매발톱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옥상화단의 초여름 꽃  (0) 2021.05.08
4월 초의 옥상화단  (0) 2021.04.06
옥상화단의 봄꽃  (0) 2021.03.25
화사한 봄꽃  (0) 2021.02.25
완연한 봄  (0) 2021.02.20
매화와 산수유꽃  (0) 2021.02.16
봄의 화신  (0) 2021.02.11
꽃무릇 선홍색 꽃이 피다.  (0) 2020.09.17
늦게 핀 백련  (0) 2020.08.18
1 2 3 4 5 6 7 8 9 ···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