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다 추석 때쯤이면

작은 상사화인 꽃무릇이 어김없이 핀다.

 

 

신밋이 강해 먹을 수 없는 오렌지

 

14호 태풍 '찬투'가 오기 2알 전 구름이 예쁜 하늘 풍경

오빠와 동생을 먼저 보맨 깜찍이는 완전 아빠바라기다.

'생활 사진 > 옥상화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상화단의 예쁜꽃  (0) 2022.05.11
옥상화단의 현황  (0) 2022.04.08
보면 기분 좋은 꽃  (0) 2022.03.30
봄꽃 입양과 옥상화단  (0) 2022.03.12
옥상화단의 매화  (0) 2022.02.17
꽃무릇  (0) 2021.09.18
옥상화단의 백련과 상사화  (0) 2021.08.14
Angel's Trumphet (천사의 나팔)  (0) 2021.07.06
초롱꽃과 수국꽃, 그리고 붉은 앵두  (0) 2021.05.26
크고 화려한 꽃  (0) 2021.05.14
옥상화단의 초여름 꽃  (0) 2021.05.0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