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20일에 개막된 모래축제의 작품들이

현충일까지 전시하도록 계획돼있어 곧 사라진다.

그동안 감동을 주었던 모래조각 작품을 다시 포스팅한다.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곰내재 연꽃  (0) 2022.08.07
일광해수욕장  (0) 2022.08.05
한 여름의 소소한 일상  (0) 2022.07.28
부산모터쇼 2022  (0) 2022.07.20
해운대해수욕장  (0) 2022.07.05
해운대 모래축제  (0) 2022.06.04
'22년 구목정공원 장미원  (0) 2022.05.22
해운대수목원  (0) 2022.05.20
범어사의 불기 2566년 초파일  (0) 2022.05.08
불기 2566년 석탄일 삼광사 봉축 연등  (0) 2022.05.07
울산대공원과 태화강국가정원  (0) 2022.05.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