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로 생활리듬이 마비되어 여타의 모든 것들이 

위태로운 지경에 이른 현실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기 

위해행정구청에서 시민들을 위해 불빛거리를 만들었다.

동래지하철 부근일대를 명륜1번가로 부른다

 

메가마트 부근의 나비와 빛거울                

메가마트와 동래지하철역 도로에 조성된 빛거리의 경관조명 

지하철 동래역 주변에 마련된 성탄절 트리

온천천 빛공간

크고 작은 여러개의 성탄트리

 

온천천 카페거리 야경

 

지친 심신을 추수리고 아름다운 불빛에서

위안을 얻어 2022년 범의해에는 호랑이의

기상으로 용감하게 살았으면 합니다.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래의 고적 -- 동래향교  (0) 2022.01.04
임인년 원단 해맞이  (0) 2022.01.01
adieu 2021  (0) 2021.12.31
백운대에서의 년말 해맞이  (0) 2021.12.30
일광과 진하의 아침  (0) 2021.12.26
명륜동 빛거리와 온천천 빛공간  (0) 2021.12.23
집에서 본 스카이 라인  (0) 2021.12.17
성지곡 어린이대공원의 초겨울풍경  (0) 2021.12.02
송정 일출  (0) 2021.11.27
서암포구 일출  (0) 2021.11.13
범어사의 가을 풍경  (1) 2021.11.1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