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래독진대아문이라는 현판이 걸려있는 외삼문.

동래부동헌의 안 대문인 내삼문

동래부 동헌의  중심건물로 부사가 직접 공무를 처리하던 충신당.

부사의 관사, 혹은 6반관속의 대기소로 추정되는 연심당

집무 중인 잠시 부사가 쉬는 공간인 완대헌 

역마 마굿간

 

동헌 앞에 세워진 망미루로 바깥쪽에는 동래도호위문이란 현판이 걸려있다.

부사의 경호를 맡았던 비장들의 인 찬주헌

부사의 휴식공간 또는 무임(무관) 계열 관원들의 대기소로 추정되는 독경당

죄를 자백받기 위해 고문을 하였던 형구 모형

동래부를 위해 헌신한 부사들의 공덕비

'생활 사진 >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월 초이틀 송정 일출  (0) 2022.02.02
신축년 마지막날 다대포 일몰  (0) 2022.01.31
좌수영교와 봄의 전령인 매화  (0) 2022.01.30
봄의 전령 매화 화신  (0) 2022.01.24
동래의 고적 -- 송공단  (0) 2022.01.05
동래의 고적 -- 동래향교  (0) 2022.01.04
임인년 원단 해맞이  (0) 2022.01.01
adieu 2021  (0) 2021.12.31
백운대에서의 년말 해맞이  (0) 2021.12.30
일광과 진하의 아침  (0) 2021.12.26

+ Recent posts